첫 민간회장 시대 ‘활짝’…김학규 체육회장 취임

지역뉴스 첫 민간회장 시대 ‘활짝’…김학규 체육회장 취임

  • @jeonos1223

     

     

    첫 민간회장 시대 ‘활짝’…김학규 체육회장 취임

    첫 민간 회장 시대를 맞이한 관악구체육회는

    제2대 김학규 관악구체육회장 취임식이22일 관악구청사 8층 대강당에서 있었다

    오신환 국회의원과 많은 내빈이 참석한 가운데 취임식을 거행하였다.

    20200122_213520

    김학규 회장은 관악구 첫 민간 체육회장으로 기록됐고, 관악구체육회의 수장이 되어 소속 경기단체를 이끌게 되었다.

    관악구 통합체육회가 출범하고 두 번째 체육회장이자 첫 민간 체육회장이 선출된 것이다.
    김학규 체육회장은 지난해 12월, 단독으로 입후보해 당선됐으며, 관악구 체육회 수석부회장을 지냈다.

    김회장은 첫 민간 체육회장이라는 중책을 맡게 되어 어깨가 매우 무겁지만, 새 시대에 걸맞는 열린 체육회를 만들어 소통하며 의견을 수렴해 더 건강한 관악구 체육회로 성장·발전할 수 있도록…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200122_213452

    민간 체육회장이 가장 먼저 풀어야 할 숙제는 관악구 체육계 전반의 여러 다른 목소리를 하나로 모으는 일이다

    관악구는 통합체육회장 선출이 가장 늦어지며 체육계 갈등이 수면 위로 떠 오른 상태.

    엘리트 체육과 생활체육의 대립과 반목을 뒤로하고 진정한 의미의 통합을 이루어야 관악구 체육계 발전도 담보할 수 있기 때문이다
    여기에 체육 발전을 위한 적절한 민간투자 등 대외적인 활동도 기대되고 있다.

    관악구 체육 발전의 신호탄이 될 수 있을지 주목되는 가운데, 신임 김학규 회장의 임기는 오는 2023년까지이다.

    <전옥수 기자 >

    4+
1 답변 보임 - 1 에서 1까지 (총 1중에서)
  • 글쓴이
    답변
  • 수고 하셨습니다^^*

1 답변 보임 - 1 에서 1까지 (총 1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

  • 15 게시글 보임 - 1에서 15까지 (총 223 중에서)
  • We would like to show you notifications for the latest news and updates.
    Dismiss
    Allow Notifica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