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강감찬 방역물품 꾸러미 업소

지역뉴스 관악구, 강감찬 방역물품 꾸러미 업소

  • @khson0324

    “사장님, 고생이 많으세요, 강감찬 방역물품 꾸러미 택배 왔어요”

    “코로나 때문에 장사도 안 되고 어려운데, 그래도 이렇게 직접 가게까지 배달해 주시니 너무너무 고마워요”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지난 26일(월)부터 지역 내 민간 다중이용시설 985개소를 대상으로 ‘강감찬 방역물품 꾸러미’를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에 처한 PC방, 노래연습장 등 민간다중이용시설에 방역물품을 지원하고, 상시적 방역활동을 유도하여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서다.

    구는 총 24명의 방역물품지원반을 구성하여 2인 1조, 총 12개 조를 활용해 지역 내 노래연습장 302개소, PC방 144개소, 문화유통시설 59개소, 체육시설업 335개소, 실내체육시설 145개소에 직접 방문, 방역물품 꾸러미를 전달한다.

    방역물품 꾸러미는 마스크 5매, 살균소독제 2개, 손세정제 1개로 구성되어 있으며, 구는 오는 11월 6일까지 민간다중이용시설 전체에 강감찬 방역물품 꾸러미 전달을 완료할 예정이다.

    한편, 물품 지원과 함께 방역수칙 준수여부 점검에도 나선다. 오는 11월 13일부터 실시되는 마스크 착용 의무화에 따라 지역 내 민간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계도 및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구는 마스크 착용 의무화 행정명령 안내와 함께 거리두기, 출입자 명부 작성 등 핵심방역수칙 준수여부에 대한 철저한 점검을 통해 코로나 19 장기화의 고리를 끊어내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펼치고 있다.

    박준희 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피해 입은 민간다중이용시설 방역에 작은 도움을 드리기 위해 강감찬 방역물품 꾸러미를 준비했다”며 “구는 일상 속 생활방역 지원을 통해 코로나19를 하루빨리 종식시키고, 안전한 관악구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손광현 기자>

    1+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

  • 15 게시글 보임 - 1에서 15까지 (총 265 중에서)
  • We would like to show you notifications for the latest news and updates.
    Dismiss
    Allow Notifica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