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 이슬 – 김민기

기자노트 아침 이슬 – 김민기

  • @bkcho

    아침 이슬 – 김민기

    긴 밤 지새우고 풀잎마다 맺힌
    진주보다 더 고운 아침이슬처럼

    내 맘에 설움이 알알이 맺힐 때
    아침 동산에 올라 작은 미소를 배운다

    태양은 묘지위에 붉게 떠오르고
    한 낮에 찌는 더위는 나에 시련일지라

    나 이제 가노라 저 거친 광야에
    서러움 모두 버리고 나 이제 가노라

    내 맘에 설움이 알알이 맺힐 때
    아침 동산에 올라 작은 미소를 배운다

    태양은 묘지위에 붉게 떠오르고
    한 낮에 찌는 더위는 나에 시련일지라

    나 이제 가노라 저 거친 광야에

    서러움 모두 버리고 나 이제 가노라

    아침 이슬이 50년이 되었습니다.

    우리나라의 밥 딜런 같은

    음유 시인 이지요.

    우리나라 대학 가요의 상징성을 지닌

    자유의 노래입니다.

    +4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

  • 15 게시글 보임 - 1에서 15까지 (총 120 중에서)